19% of the people are willing to invest in virtual real estate

As Meta Bus emerged as the trend of the Internet, interest in virtual real estate is growing.
It is paying attention to whether virtual real estate can be a new investment.
ji…

메타버스가 인터넷의 대세로 떠오르면서 ‘가상 부동산’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가상 부동산이 새로운 투자처가 될 수 있을 지 주목하고 있는 것이다. 지디넷코리아는 창간 22주년을 맞아 이에 대한 국민 여론을 알기 위해 최근 모바일 실시간 조사 업체 오픈서베이와 함께 긴급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Editor]

지금까지 메타버스 공간의 가상 부동산에 투자한 경험이 있는 사람은 우리 국민 1000명 중 15명(1.5%)에 불과했으나, 앞으로 기회가 생길 경우 투자할 의향이 있는 사람은 20%까지 늘어나는 것으로 조사됐다.

투자 의향이 있는 사람들은 메타버스에 대한 기대가 높고, 가상 부동산을 통해 시세차익을 얻을 생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지난 달 21일에 온라인을 통해 진행됐으며 20~50대의 성인남녀 총 1천명이 응답했다. 80% 신뢰 수준에 표본 오차는 ±2.03%p다.

응답자 1.5% “가상 부동산에 투자하고 있다”

설문에 참여한 응답자 1천명(복수 응답 허용) 중 88.3%는 예적금에 투자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내외 주식 투자자는 각각 72%, 29.4%로 집계됐다. 연금저축엔 351명이, 펀드는 349명이 투자하고 있었으며, 가상화폐 투자자 역시 346명(34.6%)으로 비교적 높은 수치를 보였다.

이에 반해 가상부동산 투자 경험이 있는 응답자는 1.5%에 불과했다.

“가상 부동산 잘 알고 있다” 11.7%

가상 부동산을 알고 있는지 묻는 질문에, 응답자 절반 가까운 48.9%가 ‘처음 본 단어’라고 응답했다. 또 ‘단어는 들어봤지만, 잘 모른다’가 39.4%, ‘가상 부동산 개념과 관련 플랫폼을 잘 알고 있다’가 11.7%로 집계됐다.

응답자 1천명 중 117명이 평소 가상 부동산을 인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0명 중 2명 “가상 부동산 투자 의향 有”

가상 부동산 투자 의향에 대한 질문에선, 응답자 41.7%가 ‘아직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투자 의향이 없다는 응답이 39.3%, 있다고 답한 비율이19%로 집계됐다.

투자 의향이 있는 응답자 중 연령 기준으로, 20대가 25.6%로 가장 높았다. 또 40대(18.2%), 30대(17.5%)가 뒤를 이었다.

$500 MILLION in “Virtual” Real Estate? ????

가상 부동산 투자 이유? “시세차익·메타버스 기대”

응답자(복수 응답) 중 103명(53.4%)은 투자 의향을 가진 이유로, 시세 차익을 꼽았다. 이어 ‘미래 메타버스가 일상이 될 것이란 기대감’ 96명(49.7%), ‘메타버스 경험과 교육 목적’ 52명(26.9%) 순이다.

단순 호기심과 트레드에 앞서기 위해 투자 의향을 내비친 응답자는 각각 22.3%(43명), 20.2%(39명)로 나타났다. 5.7%(11명)는 사업 활용 목적이다.

“플랫폼 사업자 역량·신뢰도 가장 중요”

응답자 32.6%는 가상 부동산을 선택할 때 ‘플랫폼 사업자 역량과 신뢰도’를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가상 부동산 가격, 입지는 각각 24.4%(47명), 21.8%(42명)였다.

언론, 대중 관심도에 무게를 둔다는 응답자는 11.4%(22명), 기존 투자자들 평판을 중요시한다는 응답자는 9.3%(18명)로 조사됐다.

이번 설문조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 ☞오픈서베이 결과 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확인할 수 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